생생정보

조회 수 24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노화는 인간의 숙명이다. 늙는 것을 막을 수는 없지만 늦출 수는 있다. 일상생활 속 습관이 매우 중요하다. 술, 담배를 즐기고 스트레스, 과식이 이어지면 노화가 빨라진다는 것은 상식이다. 이런 요인들을 제외하고 우리 주변에서 노화를 촉진하는 또 다른 습관은 어떤 것이 있을까? 7가지를 들어본다.

 

◆ '일'을 안 한다

여기서 '일'은 직업 상 일만 의미하지 않는다. 물론 오랫동안 직장생활을 했던 사람이 퇴직하면 급속도로 늙는 경향이 있다. 몸과 마음이 편할 것 같은데 그렇지 않다. 정신적 자극마저 쇠퇴하는 게 더 큰 문제다. 90세, 100세 장수 할머니들을 보면 운동을 안 해도 몸을 부지런히 움직인다. 집안 일을 잠시도 멈추지 않는다. '일'을 해야 신체 뿐 아니라 정신적 노화를 늦출 수 있다. 가사 뿐 아니라 각종 모임, 취미생활, 봉사활동 등을 통해 몸과 머리를 써야 빨리 노화하는 것을 막을 수 있다.

 

◆ 늘 혼자 있다

외로움, 고독은 삶의 질을 떨어뜨리고 건강을 해칠 수 있다. 수명을 단축시킨다. 치매에 걸릴 위험도 높아진다. 현재까지 의학적으로 확인된 치매 예방법 중에 운동과 활동력을 꼽을 수 있다. 사회활동을 하면 더욱 좋지만 은퇴하면 친구라도 자주 만나야 한다. 자신의 방에 갇혀 혼자서 지내다 보면 몸과 마음이 빨리 늙는다. 가족과도 자주 소통해야 한다. 장수 노인이 '화목한 가정'에 많은 것은 이런 이유가 큰 몫을 차지하고 있다.

 

◆ 물을 적게 마신다

나이가 들면 갈증을 덜 느낀다. 자연스럽게 물을 적게 마신다. 물은 몸속 '신진대사'의 원동력이다. 체내의 '낡은 물질'을 '새 것'으로 바꾸는 작용이다. 물을 적게 마시면 신진대사가 뚝 떨어진다. 이런 습관이 오래 지속되면 혈액, 피부, 장기의 노화가 빨라질 수 있다. 아침 기상 직후 물 한 잔부터 시작해 하루에 7~8잔은 마시는 게 좋다.

 

◆ 오래 누워 지낸다

몸의 '움직임'과 관계있다. 골절상 등으로 오래 입원한 노약자 가운데 폐렴으로 사망하는 경우가 있다. 장기간 몸을 움직이지 않으면 신체기능이 약해지고 면역력이 떨어진다. 건강한 사람도 40세가 넘으면 근육이 줄어드는데, 누워 지내면 더욱 감소한다. 노인의 경우 외출을 하는 게 좋다. 자연스럽게 걷기 운동이 된다. 집안에서도 몸을 자주 움직여야 한다.

 

◆ 잠을 너무 적게 자거나, 너무 많이 잔다

잠을 너무 적게 자도, 너무 많이 자도 건강 상 문제를 야기하고 수명을 단축시킬 수 있다. 또 자는 도중 자주 깨서 수면건강이 좋지 않은 사람이 있다. 특히 전립선 질환이 있는 남성은 수면 중 몇 번씩 깨는 경우도 있다. 수면을 방해하는 질병은 빨리 치료해야 한다. 잠을 잘 못 자 하루 종일 컨디션이 좋지 않은 날이 반복되면 노화가 빨라진다. 개인차가 크지만 하루 7~8시간 정도는 자야 한다.

 

◆ 채소를 싫어한다

당분이 든 과일은 먹지만 채소가 식탁에 오르면 거의 안 먹는 사람이 있다. 채소는 대표적인 항산화 식품이다. 쇠가 녹슬 듯 몸의 '산화'를 막아 질병과 노화를 늦추는 역할을 한다. 수많은 생리활성물질들이 들어 있기 때문이다. 채소가 싫어도 '약'으로 생각하고 먹어야 한다. 약은 써도 먹는다. 채소도 마찬가지다.

 

◆ 이어폰을 오래 사용한다

이어폰을 사용하는 것은 불가피한 측면이 있지만 너무 자주, 장시간 사용하는 것은 피해야 한다. 이어폰 과다 사용은 청력 저하와 밀접한 관련이 있다. 청력이 떨어지면 인지기능의 퇴화를 앞당길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많다. 잘 듣는 것은 건강수명(건강하게 오래 사는 것)에 매우 중요하다. 스마트폰과 함께 이어폰도 적당히 사용해야 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637 잘못된 자세별 시원하게 풀리는 직빵 스트레칭 2021.11.13 323
636 ‘운동이 필요하다’는 몸의 경고 신호 7 2021.11.12 403
» `빨리 늙게` 하는 일상 속 생활습관 7가지 2021.11.12 245
634 `노화` 늦추는 일상 속 생활습관 7가지 2021.11.08 576
633 살 덜 찌고 잠들기 편한 야식 7가지 2021.11.06 591
632 2022년 달력 다운받고 프린트해서 사용하세요~ file 2021.11.05 483
631 역한 몸 냄새.. `탄수화물` 부족하면 생기는 일들 2021.10.30 574
630 5분만 해도…체중 증가 막는 신체활동 7 2021.10.27 636
629 얼굴 반쪽 된다는 셀프 괄사마사지 하는법 2021.10.25 683
628 개운한 하루를 위한 스트레칭(feat. 상체편) 2021.10.03 1276
627 셀럽 패션으로 알아보는 간절기 스타일링 2021.10.03 1291
626 성인에게 필요한 접종 8가지 2021.09.22 1517
625 복부 지방을 없애줄 9가지 음식 2021.09.18 1547
624 ’10분’ 만에 끝내는 효과 만점 걷기 운동 2021.09.02 1920
623 혈압 조절, 근육 강화…칼륨 풍부한 식품 11 2021.09.02 1532
622 내 몸의 면역력이 떨어졌음을 알려주는 신호 4 2021.08.10 1633
621 하체부터 전신까지 한 번에 해결하는 운동 BEST 4 2021.08.03 1641
620 치매를 의심할 수 있는 초기 징후 6가지 2021.07.31 1880
619 건강에 좋지만 과다 섭취 피해야 하는 식품 9 2021.07.07 1985
618 홈트 식단 꿀조합 2021.07.04 2068
617 의자에 앉아서 하는 뱃살빼는 운동 5가지 2021.07.04 2074
616 운동 후 먹으면 근육에 좋은 식품 5 2021.06.22 1868
615 혈관 ‘청소’에 좋은 제철 음식 5가지 2021.06.22 2062
614 손톱에 나타나는 건강신호 6가지 2021.06.22 1500
613 꿀수박 고르는 방법 2021.06.20 170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6 Next
/ 26
We are a participant in the Amazon Services LLC Associates Program and others,
an affiliate advertising program designed to provide a means for us to earn fees by linking to Amazon.com and other affiliated sites.
Copyright 2015 © ecouponville.com, All Rights Reserved.
ecouponville@hotmail.com